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석천 "축농증 수술 잘못돼 후각 상실"

배우 홍석천이 후각 상실을 고백해 화제다.



홍석천은 2일 방송된 MBC ‘세바퀴’에 출연해 축농증 수술 후 후각을 잃게 된 경위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홍석천은 “어렸을 때 축농증 수술을 했는데 잘못돼 후각이 상실됐다”며“(레스토랑 CEO라) 후각 대신 다른 감각을 이용해 맛을 느낀다”고 전했다. 이어 “내가 향수를 좋아해 뿌리는데 날 위해 뿌리는 게 아니다. 혹시 나에게 나쁜 냄새가 날까봐 뿌린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