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맨유, 직접 입 열었다 “박지성 방출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박지성(31) 방출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맨유의 리처드 아놀드 이사는 31일 미국 스포츠전문 케이블 채널 ESPN을 통해 “박지성을 방출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지성은 환상적인 선수다. 한국에서도 인기가 많다. 맨유에 중요한 선수로 계속 남을 것이다”라고 했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소속 가가와 신지(일본)의 맨유 입단을 앞두고 “가가와 신지가 들어오면서 박지성이 올해 여름 클럽에서 방출될 수 있다”며 영국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오자 맨유가 직접 해명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박지성과 맨유 간 계약 기간은 내년 여름까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