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파격노출 19禁 영화의 사회심리학

배우의 노출을 내세우는 ‘19금(禁)’ 영화가 늘고 있다. 올 상반기에만 ‘은교’ ‘돈의 맛’ 등 4편이나 나왔다. 작품성이 웬만하면 100만 관객 동원은 거뜬하다. 자극과 탈출구를 찾는 심리와 맞아떨어진 불황의 소비재다.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