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백지영 대인배 "정석원이 여배우와 애정 연기해도…"

[사진=tvN `택시` 화면 탭처]
가수 백지영이 연인 정석원에 대해 대인배 면모를 과시했다.

백지영은 지난달 30일 tvN '택시’에 출연해 연인인 배우 정석원과 관련해 속내를 털어놓았다. 백지영은 “정석원이 여배우와 애정 연기를 하면 질투가 나지 않느냐”는 MC들의 질문에 “어떤 여자배우와 연기호흡을 맞춰도 질투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드라마 '오작교 형제들’ 출연 당시 상대 배우 유이와의 연기에 사심이 보여 몇 마디 한 적은 있다”고 했다. 이어 “하지만 시사회 가서 보면 여자 배우와 호흡을 맞추는 장면이

내 남자친구가 아닌 배우 정석원으로 보이더라. 정석원이 좋아하는 걸그룹도 질투나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