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연서 한달 용돈이 15만원…"소박한 모습이 매력"

[사진출처= 오연서 me2day]
배우 오연서가 한달 용돈을 공개했다.



KBS 2TV 주말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에서 철부지 방말숙 역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오연서는 25일 방송되는 종편채널 채널A ‘특종! 연예인사이드’에 출연했다. 방송에서 오연서는 “된장녀 방말숙 캐릭터와 달리 실제로는 소박한 편”이라며 “한달 용돈이 15만원에서 30만원을 쓴다”고 밝혔다. 이어 “요즘 촬영 때문에 바빠서 돈쓸 틈이 없다”고 했다. 함께 출연한 홍경민은 “너무 예쁘니까 주변에서 다 사줘서 용돈이 필요 없는 것이다”고 말했다.



오연서는 과거 걸그룹 ‘러브’로 데뷔했던 당시를 회상하며 “2002년 월드컵 때문에 큰 인기를 얻지 못했다”며 “화장실에 숨어 울기도 했다”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소박한 모습이 매력있다”, “오연서 한달 용돈 나랑 똑같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