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메이크업 아티스트의 뷰티 시크릿 <끝> 블루 아이로 표현하는 여름 메이크업

“눈을 떴을 때 쌍꺼풀 라인 위로 살짝만 색이 보이도록 블루 아이섀도를 바릅니다. 같은 색의 펜슬타입 아이라이너를 먼저 칠하고, 그 위에 파우더형 아이섀도를 바르면 훨씬 오랜 시간 제 색을 유지할 수 있어요.“

-메이크업 아티스트 김활란(김활란 뮤제 네프 대표)

섀도는 눈 깜박일 때 푸른빛 살짝 보일 정도만



여름은 평소에 시도하기 힘들었던 블루 컬러를 시도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이번 시즌에도 트렌드 컬러로 다양한 블루 컬러들이 선보여졌다. 김 대표가 꼽은 블루는 디올이 내놓은 파스텔톤의 아쿠아 블루 컬러들이다. 그는 “블루는 한국인이 사용하기에 부담스러울 수 있는 색으로, 먼저 피부톤을 깔끔하게 정리한 후 눈에만 살짝 ‘원 포인트 메이크업’으로 소화하는 게 좋다”고 설명했다.



 블루 아이섀도를 바를 때 먼저 해야 하는 것은 피부톤 정리다. 이때는 BB크림을 살짝 바르는 정도로는 부족하다. 블루 아이섀도가 가장 잘 어울리는 피부톤은 창백한 피부다. 누렇고 칙칙한 피부톤에 이를 바르면 눈에 멍이 든 것처럼 보이거나 다크서클처럼 보여 오히려 칙칙함이 강조된다. 먼저 얼굴전체에 파운데이션이나 톤 보정용 BB크림을 꼼꼼히 바르고, 잡티부위엔 컨실러를 발라 피부를 깨끗하게 표현한다. 파우더를 살짝 발라 ‘뽀얗게’ 표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김 대표는 “피부가 하얗지 않다면, 반대로 태닝해 그을린 듯한 피부로 표현해도 잘 어울린다”고 귀띔했다.



 아이섀도를 사용할 때는 아이라인에서 쌍꺼풀 라인 위까지만 바른다. 눈을 깜빡일 때 블루 컬러가 살짝 보이는 정도다. 그는 “한국인의 눈에는 이 정도로도 충분하다”며 “눈을 강조하겠다고 블루컬러를 눈썹 아래까지 넓게 바르면 촌스러워 보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파우더형 아이섀도를 오래 유지하려면 먼저 점성이 있는 아이라이너나 크림타입의 아이섀도를 한 후 그 위에 덧칠하면 된다. 물론 아이라이너와 크림 아이섀도는 파우더형 아이섀도와 같은 컬러여야 한다. 눈썹뼈에는 밝은 컬러나 연한 파스텔 핑크톤의 아이섀도를 살짝 칠한다.



 가볍고 청량감 있게 표현하려면 블루 컬러 아이라이너만으로도 충분하다. 먼저 피부는 촉촉하고 가볍게 표현하고, 반짝임을 주기 위해 눈꺼풀 전체에 ‘디올 아이 글로스’ 제품을 손가락으로 펴 바른다. 아이 글로스는 립 글로스와 비슷한, 눈에 바르는 액체형 아이 제품이다. 다음 블루 아이라이너를 눈을 떴을 때 살짝 색이 보일 정도로 아이라인에 칠하면 된다.



※‘메이크업 아티스트의 뷰티 시크릿’은 디올과 함께 합니다.



메이크업 아티스트 김활란



송윤아, 하지원, 강혜정, 신세경 등 내로라하는 여배우들의 메이크업을 담당해 왔다. 수많은 광고?드라마?잡지 화보 촬영 현장엔 그녀가 있었고, 많은 편집장들이 “표지모델의 메이크업은 김활란이 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했다. 특히 담당했던 여배우들의 결혼식 메이크업까지 맡아, ‘웨딩 메이크업의 트렌드’의 원조가 되기도 했다. 현재 자신의 이름을 건 뷰티살롱 ‘김활란 뮤제 네프(MUSEE, NEUF)’ 대표이자, 지난해 개설된 성신여대 메이크업디자인학과의 전임교수로 재임 중이다. 요즘 ‘열정’에 대해 깊게 생각하고 있다는 그는, 후배와 학생들에게 이렇게 말한다.



 “일정 기간 죽어라 연습하면 기술은 금방 익힐 수 있어요. 하지만 메이크업이란 사람을 기쁘게 하는 일입니다. 진심을 다하지 않으면 오래 갈 수 없어요. 손으로 하는 기술보다는, 메이크업이라는 서비스의 품질 자체를 높이는 데 주력해야 합니다.”

1 디올쇼 라이너 워터프루프 아쿠아 라이너 블루 컬러의 워터프루프 아이라이너. 아이라인뿐 아니라 눈 전체에도 발라 섀도로도 활용할 수 있다. 2 디올 5 꿀뢰르크로아제트 팔레트 224 스위밍 풀 디올 꾸뛰르 드레스의 태양 광선 줄기 무늬가 찍혀있다. 푸른 바다의 색을 올 여름 트렌드로 제시한 것으로, 울트라-머린, 스카이 블루, 토쿠이즈, 펄 그레이, 비키니 핑크의 다섯 가지 컬러가 구성됐다. 3 디올 베르니 디올이 올 여름 트렌드 컬러로 제시하는 아쿠아 블루 컬러의 네일 매니큐어. 4 디올 1 꿀뢰르 아이 글로스 글로스 타입의 아이섀도다. 젤 타입으로 잘 발리고, 눈꺼풀이 어느 각도에서 봐도 반짝이도록 만든다. 손으로 펴바르면 돼 사용도 간편하다. 워터프루프 제품.


<윤경희 기자 annie@joongang.co.kr/사진=황정옥 기자, 디올

모델=이보은(탑모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