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근혜, 박지원·김어준·주진우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



박근혜 새누리당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박지원 원내대표와 '나는 꼼수다' 진행자인 김어준, 주진우 씨를 고소했습니다.

이들은 박 위원장과 부산저축은행 로비스트 박태규 씨가 여러차례 만났다고 주장했고 박 위원장은 이를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21일 오후 서울 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박지원 원내대표는 지난 18일 광주회의에서 "박 전 위원장이 박태규씨와 수차례 만났는데 이 만남이 저축은행 로비에 어떤 작용을 했는지 의혹을 밝혀야 한다"면서 검찰에 수사를 요구했었습니다.

'나꼼수'도 이달초 '박 전 위원장이 저축은행 구명을 위해 열심히 뛸 때인 2010년 11월 박씨가 박 위원장을 만났다'는 요지의 방송을 했습니다.

관련기사

불법선거운동 혐의 주진우 경찰조사에서 '묵비권''나꼼수' 김어준 출석 "평소 소신, 행동으로 옮긴 것"'나꼼수' 김용민, 배현진 아나 복귀하자 "최일구는…"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