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보스턴대 졸업식의 에릭 슈밋 “하루 1시간은 스마트폰 꺼라”

에릭 슈밋(57·사진) 구글 회장이 20일(현지시간) 미국 보스턴대 졸업식에서 “하루에 한 시간만 스마트폰과 컴퓨터 모니터에서 눈을 떼라”고 말했다. 이날 보스턴대 명예 이학박사 학위를 받은 슈밋 회장은 졸업생들을 대상으로 한 연설에서 “스크린으로부터 눈을 떼고 사랑하는 사람들을 보라. 그들과 진솔한 대화를 하라”고 했다. 이런 말은 페이스북 같은 소셜미디어의 사회적 영향을 설명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슈밋 회장은 이어 “여러분이 맞을 새 세상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개인과 개인이) 완전히 연결되는 속에서 특별한 재능을 발휘할 수 있다”면서 “이것이 진정한 아메리칸 드림을 이루는 일”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실패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라”고 역설했다. [보스턴 AP=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