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티븐 로치 "답은 결국 긴축 뿐" 유로존 위기 해법은

[앵커]



유로존 위기의 해법을 놓고 긴축이냐 아니냐의 논쟁이 치열합니다. 그런데 결국 허리띠를 졸라매는 수 밖엔 없다는 세계적 경제학자의 지적이 나왔습니다. 오늘(18일) 세계경제연구원 주최로 열린 국제금융 컨퍼런스에서 나온 진단입니다.



백종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경제·금융 위기는 정치인들이 표를 얻기 위해 무분별하게 돈을 푼 탓이기 때문에 답은 긴축 밖에 없다는 것이 세계적 경제학자 스티븐 로치의 시각입니다.



[스티븐 로치/미국 예일대 교수 : 중앙은행이 독립성을 잃었습니다. 긴축하지 않으면 불균형이 더 심화돼 성장에 도움이 안 될 것입니다.]



사공일 세계경제연구원 이사장은 이번 그리스 위기는 통화 단일화와 정치 단일화 문제가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공일/세계경제연구원 이사장 : 중요한 것은 통화 단일화를 하면서 정치적 단일화를 하지 못했을 경우 어떤 문제가 생기는가….]



한편 김석동 금융위원장은 유럽위기의 국내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석동/금융위원장 : 유럽 경제위기는 시간이 많이 걸릴 것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필요한 조치를 언제든 취할 예정이라 너무 우려하지 않아도 됩니다.]



이번 국제금융 컨퍼런스엔 스티븐로치 교수 등 국내외 유명 경제인과 200여 명의 청중이 참석했습니다.

관련기사

'유럽 불안'에 와르르…코스피 1800선도 무너져피치, 그리스 신용등급 'CCC'로 강등…위험 커졌다"유로존 탈퇴냐 잔류냐 '시한폭탄' 그리스에 전세계 긴장'뱅크런' 그리스, 어디로 튈까…세계 경제 '출렁''그렉시트' 불안감 계속…한국 경제 타격은 없나?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