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찰스 왕세자 "오늘 날씨는"

[사진=BBC 방송 캡처]




“오늘 스코틀랜드의 날씨는 춥고 습하고 바람이 불겠습니다.”



영국 왕위 계승 1순위인 찰스 왕세자(사진)가 기상 캐스터로 깜짝 변신했다. 찰스 왕세자는 10일(현지시간) 영국 BBC 개국 60주년을 기념해 일일 기상 캐스터로 출연했다. 찰스 왕세자는 손에 쥔 화면 조작기기가 신기한 지 쳐다보다가 ‘큐’ 사인이 나오자 방송을 시작했다. 찰스 왕세자는 농담도 간간이 던지면서 꽤 여유롭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찰스 왕세자가 출연한 날씨뉴스는 생방송으로 중계됐다. 이날 그가 예보한 스코틀랜드 날씨는 저기압에 춥고 비온다는 내용이었다.



찰스 왕세자에 이어 부인 카밀라 콘월공작부인도 기상 캐스터로 출연해 날씨를 예보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