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 지역상생포럼 결성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 지역 간의 갈등을 해소하고 협력 강화를 위한 ‘지역상생포럼’이 출범했다. 대통령직속 지역발전위원회(위원장 홍철)는 10일 오후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지역상생포럼 창립총회를 열고 활동에 들어갔다. 이날 행사에는 전국 시·도지사협의회장인 박준영 전남도지사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더불어 잘사는 지역 발전’을 추구하는 이 포럼은 대학교수·자문위원 등 각계 전문가 100여 명이 모여 지역 간 이해관계를 초월한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이를 위해 연말까지 1차로 수도권과 강원·충청·광주전남·전북·제주 등 8개 권역을 대상으로 일자리 창출, 지방재정 확충 등의 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박기영 공동대표(전북대 명예교수)는 창립선언문에서 “지역정책은 일자리 등 민생과 탈정치화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최모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