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계서 가장 섹시한 여성' 이름 올린 男 미모가…



























































보스니아 출신 호주의 남성 모델인 안드레 페직이 7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웨딩 박람회 ‘바르셀로나 브라이덜 위크(BBW) 2012’ 개막을 앞두고 스페인 디자이너 로사 클라라의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페직은 영국 남성 전문 잡지 FHM이 실수로 ‘2011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여성 100인’에 이름을 올렸을 정도로 여성으로 오해받는 경우가 많다. [사진출처=연합뉴스/허핑턴포스트/데일리메일]





[J-HOT]



▶ 16명에 집단성폭행 당한 여중생父, 현재 딸은…

▶ 성인들의 천국? 미국서 가장 '음탕'한 도시는

▶ 교단 선 김연아 '피겨 여왕이 이런 말을?'

▶ "4천만원 훌쩍" 현대·기아차 '옵션 장사'에 분통

▶ 고성능 디지털 눈 아리랑3호 '이런것까지 보이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