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경화씨, 이대 석좌교수로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64·사진)씨가 이화여대 음대 석좌교수로 임용됐다. 이화여대 측은 8일 “정씨가 국내 대학 강단에 서는 것은 처음이며 음대 재학생을 대상으로 ‘마스터클래스’ 수업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씨는 “이화여대는 어린 시절 공연을 보러 자주 들렀던 곳”이라며 “지난해 돌아가신 어머니(이원숙 여사)의 모교 강단에 서게 돼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줄리아드 음대를 졸업한 정씨는 1967년 레벤트리트 콩쿠르에서 우승한 뒤 40여 년 동안 바이올리니스트로 명성을 쌓았다. 언니인 첼리스트 정명화(68)씨, 동생인 지휘자 정명훈(59)씨와 함께 ‘정트리오’로 불린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