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0대 그룹 시가총액 … 거래소 비중 60% 육박

10대 그룹의 시가총액 비중이 60%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상호출자제한 기업집단 중 상위 10개(자산총액 기준) 기업집단 소속 상장법인의 시가총액은 지난달 30일 현재 737조1770억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14.72% 급증했다. 이에 따라 10대 그룹이 거래소 전체에서 차지하는 시총 비중은 같은 기간 3.21%포인트 올라 59.21%였다. 거래소 관계자는 “증시에서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주가가 점점 더 벌어져 양극화가 심해지고 있다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그룹별로 보면 삼성이 25.29% 증가해 증가율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현대차(17.51%)·한진(10.42%)·현대중공업(9.86%)·SK(9.58%)·GS(3.06%) 순이었다. 반면에 한화(-8.84%)·롯데(-2.54%)·LG(-2.11%)·POSCO(-0.75%)는 감소했다. 개별기업 주가로는 삼성중공업(49.46%)이 상승률 1위였고, 삼성전기(40.93%)·호텔신라(37.4%)·한진해운(37%)·삼성전자(31.38%)가 뒤를 이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