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빙그레 끌레도르…아이스크림에도 ‘급’이 있습니다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로 태어난 끌레도르.
빙그레 끌레도르가 ‘2012 고객사랑브랜드대상’ 아이스크림부문 대상 수상 브랜드로 선정됐다.

끌레도르는 어린이나 가족을 핵심 고객으로 삼아왔던 경쟁 브랜드와 차별화하기 위해 핵심 고객을 새롭게 선정했다. 끌레도르의 주 타깃은 트렌드 변화에 민감하고 고급 제품 소비에 대한 수요가 큰 20~30대 여성들이다.

빙그레는 끌레도르의 성공적인 마케팅을 위해 ‘소비자가 믿고 먹을 수 있는 진정성 있는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 ‘첫 키스처럼 달콤하고 감미로운 감성’이라는 이미지를 설정했다. 또 빙그레는 핵심 고객에게 확실한 브랜드 이미지를 각인시키기 위해 끌레도르 제품에 빙그레 마크를 붙이지 않았다. 기존 빙그레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이 끌레도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었다.

‘투게더’처럼 길을 가다가 수퍼에 들러 손쉽게 사먹을 수 있는 아이스크림이라는 이미지 때문에 소비자들에게 준거 가격이 낮게 형성되고 이로 인해 끌레도르에 대한 가격 저항이 생길 수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끌레도르는 전용 매장이 없다는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새로운 유통 채널을 발굴하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끌레도르는 브랜드 출시 때부터 CJ와의 협약을 통해 베이커리 체인인 ‘뚜레주르’에 제품을 공급했다.

오두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