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해피엔딩’ 방송 2회만에 지상파 제외 시청률 1위

JTBC ‘해피엔딩’이 방송 2회 만에 지상파를 제외한 전 채널 시청률 1위에 올랐다. 24일 방송된 ‘해피엔딩’ 2회는 전날보다 0.3%포인트 상승한 1.94%(AGB닐슨,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해 2%대 진입을 눈앞에 뒀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2.73%에 달했다.



이 같은 상승 속도는 최근 종영한 JTBC 수목드라마 ‘아내의 자격’에 비해서도 월등히 빠른 것. ‘아내의 자격’은 첫회 평균 1.3%로 방송을 시작해 5회째에 비 지상파 시청률 1위에 올랐다.



‘해피엔딩’은 이날 방송에서 자신이 불치병인 다발성골수종에 걸렸다는 사실을 안 두수가 현실을 받아들일 수 없어 몸부림치는 내용으로 반향을 일으켰다. 특히 “죽기 싫어!”라고 절규하는 엔딩 신은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25일부터는 ‘아내의 자격’ 후속으로 김지수 류정한 주연 ‘러브 어게인’(극본 김은희, 연출 황인뢰)이 방송된다.



온라인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