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랑스 '투명 투표함' 화제…국내 도입 시급?

프랑스 투명투표함. [사진=AP]


  이번 프랑스 대통령 선거 1차 투표에서 사용된 투명한 투표함이 국내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22일(현지시간) 실시된 프랑스 대선 1차 투표에서 프랑수아 올랑드 사회당 후보와 집권당 대중운동연합(UMP) 후보 니콜라 사르코지 대통령이 각각 1, 2위로 결선투표에 진출했다. 두 후보는 다음달 6일 결선 투표에서 맞붙게 된다.



프랑스는 공정한 선거를 위해 투명한 플라스틱 재질로 만든 투표함을 사용하고 있다. 유권자들은 투표하면서 표가 얼만큼 쌓이는지 확인할 수 있다.



프랑스의 투명 투표함 사진은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SNS상에서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네티즌들은 해당 사진을 트위터에 리트윗하며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우리나라 종이 박스 투표함과 비교된다" "이번 총선에서 벌어진 '미봉인 투표함 사건'같은 불미스러운 일은 없을 것"이란 글이 이어지고 있다.



김진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