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 최대 규모 거주형 리조트 라온프라이빗타운

라온레저개발은 제주 한림 재릉지구에 조성하고 있는 주거형 복합 리조트 단지인 라온프라이빗타운(조감도)을 분양하고 있다.



 제주도 최대 규모 리조트로 291㎡ 크기 단독형 10가구와 연립형으로 179㎡형 350가구, 154㎡형 196가구, 119㎡형 378가구 등 모두 934가구로 지어진다.



 단지 내 3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연회장과 51실 규모의 객실을 갖춘 라온 호텔 및 리조트도 운영한다.



 분양받을 경우 분양 면적의 5배의 토지지분을 보장한다. 연립형인 A타입(180㎡)은 938㎡, B타입(155㎡)은 759㎡, C타입(120㎡)은 627㎡, 단독형인 D타입(292㎡)은 1514㎡ 지분이 보장된다.



 전용 골프장(9홀, 3224m)은 회원이면 365일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라온골프클럽(27홀), 라온승마클럽, 라온요트클럽에 대해서도 회원대우 혜택이 주어진다.



 365일 거주형 리조트이지만 입주자가 위탁운영을 원할 경우 6개월을 기준으로 연 4%의 확정 수익을 제공한다.



 외국인 계약이 많아 지난 3월 말을 기준으로 외국인 분양 물량은 193가구(1098억8391만원)에 이른다.



 라온프라이빗타운 내에는 오는 7월 구찌·프라다·샤넬 등 유명 브랜드를 판매하는 명품관과 중국 전문 음식점, 메디컬 센터 등이 문을 연다. 분양 문의 064-795-3070.



  박일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