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내의 자격’, 10회 연속 지상파 제외 최고 시청률

JTBC 수목드라마 ‘아내의 자격’이 10회 연속 지상파를 제외한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12일 방송된 ‘아내의 자격’ 14회는 평균 시청률 3.21%(AGB닐슨,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했다. 지난 3월14일 이후 10회 연속으로 지상파 제외 전 채널에서 당일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아내의 자격'은 4·11 총선 관련 보도로 뉴스 시청률이 치솟는 가운데서도 3%대를 유지했다. 12일 분당 최고시청률은 4.85%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서래(김희애)가 태오(이성재)와 함께 살기로 마음먹었으며, 상진(장현성)은 방송국에서의 성추행을 고발당하고 지선(이태란)의 학원은 SAT 문제지 유출로 압수수색을 받았다. '아내의 자격'은 종영까지 2회를 남겨두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