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이스 디자인] 초음파 ‘울세라’ 목·이마주름 개선에 효과

주름은 나이가 들어가며 피부 진피층의 콜라겐과 탄력섬유가 줄어들면서 생기는 일종의 골이다. 주로 자외선과 중력의 영향, 피부 수분 감소 등이 원인이다. 여기에다 반복되는 표정에 의해 주름이 깊어진다.



 피부 노화는 25세 전후로 시작되며, 30대 후반부터 눈에 띄게 나타난다. 이때 생기는 깊은 주름은 피부 관리만으로 개선되지 않으며 피곤해 보이거나 나이가 들어 보이는 원인이기도 하다.



 주름 치료법으로 대표적인 시술이 늘어진 피부를 당겨 올리는 안면거상술이다. 효과가 확실하고 오래 지속되지만 절개나 출혈 등 수술 부담이 있다. 반면 프티 성형이나 레이저 시술 같은 비수술적 치료법은 부담은 없지만 효과 지속 기간이 짧다.



 최근 초음파를 이용해 안면거상술의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울세라(Ulthera) 시술법이 등장했다. 고강도 초음파를 주름의 근본 원인인 SMAS층에 집중시키며 열을 전달한다. 이 열이 피부 조직을 수축·응고시켜 주름을 개선하는 원리다. 주름의 원인이 되는 피부층은 초음파 영상장치로 정확하게 찾아낼 수 있다. 시술 부위에서는 장기간에 걸쳐 피부 구성물질인 콜라겐과 엘라스틴의 재생 반응이 일어나 피부 전반의 탄력이 개선된다.



 울세라 시술 시간은 30분 이내로 짧고, 1회 시술로도 충분한 효과를 볼 수 있다. 또 다른 레이저 치료법과는 달리 겉으로 드러나는 피부 손상이 없어 화장이나 세안 등 일상생활에 불편함이 없다. 시술 직후 붉은 기나 부기가 약간 생길 수 있으나 수시간 내에 사라진다.



 수술에 의존했던 눈꺼풀 처짐을 개선할 수 있다는 점도 큰 장점이다. 목주름이나 볼살 처짐, 이마주름 등 특정 부위의 주름을 개선하는 데도 효과적이다. 다만 눈에 띄는 주름 개선 효과는 1~3개월 이후부터 나타난다. 콜라겐 재생에 그만큼의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김수신 성형외과 전문의·의학박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