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3년 길러온 수염 깎은 강기갑, 한복 벗고…

[사진=뉴시스]
긴 수염과 한복 두루마기가 트레이드 마크였던 강기갑(경남 사천ㆍ남해ㆍ하동) 진보통합당 후보가 23년간 기르던 수염을 깎았다.



강 후보는 5일 오전 경남 사천시청에서 가진 기자회견에 수염을 깎고 나타나 “선거구 통폐합으로 인한 어려운 조건 속에 다시 한번 유권자 여러분의 결단과 선택이 기적을 만들어 주실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강 후보 선거대책본부는 “유권자를 향한 결의의 표현으로 십수 년을 함께 한 수염을 깎고 나선 것”이라며 “사천ㆍ남해ㆍ하동 시군민과 서민, 농어민, 노동자, 중소상공인을 위해 그 어떤 것도 다 버릴 수 있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이름 소속기관 생년
강기갑
(姜基甲)
[現] 통합진보당 국회의원(제18대)
[現] 통합진보당 원내대표
[現] 통합진보당 경남 사천시남해군하동군 국회의원후보(제19대)
1953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