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국정원 ‘김미화 사찰 발언’법적 대응

국가정보원은 언론 인터뷰에서 국정원 직원이 자신을 찾아왔다고 말한 김미화씨를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국정원은 “김씨가 주장하는 시기인 2010년 5월을 전후해 국정원 직원이 김씨를 접촉한 바 없다. 김씨 주장과 같은 발언을 한 직원도 없다”고 설명했다. 김미화씨는 지난 3일 “김제동과 같은 시기인 2010년 국정원 직원이 두 번 나를 찾아왔다. 그 직원은 VIP(이명박 대통령)가 (나를) 마땅찮아 한다고 했다. 집까지 왔었는데 도청장치라도 했나 싶어 한숨도 못 잤다”는 내용으로 인터뷰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