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가브랜드대상 농식품부장관상-옥천포도] 친환경 고품질 청정포도 우수성 인정받아

소비자들의 만족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연구를 펼친 옥천포도.
옥천포도가 2012년 국가브랜드대상에서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옥천포도는 충북 옥천군의 중앙에 위치해 있으며 1940년대부터 포도를 재배해 지역의 특화작목으로 1200여 농가가 600ha에서 1만M/T의 포도를 생산하고 있다. 시설포도 재배면적이 전국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연중 강우량과 일조량이 풍부해 착색이 잘되고 당도가 높아 소비자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다.



국내 유일의 포도연구소가 있어 신품종 개발 및 재배 여건에 대한 정보를 수시로 제공받아 기후변화 및 소비패턴을 개척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 대청댐 수질보전대책지역인 점을 활용해 친환경·고품질 청정포도가 생산되고 있다.



브랜드 마케팅 조직단위 교육으로 안전농산물의 연중 생산, 공급시스템, 전략적 마케팅 ‘농산물 공동브랜드 농가조직화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청주 하나로물류센터 등 대도시 홍보판촉행사를 주기적으로 실시한 결과 소비자의 인지도 향상으로 2011년에 이어 2년 연속 국가브랜드대상(NBA2012)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옥천포도는 자유무역협정(FTA) 등 급격히 변화하는 대내외 여건을 극복하기 위해 캠베얼리 주종에서 소비자 선호도와 소비패턴에 맞추기 위한 품종 전환을 준비하고 있으며, 소포장 단위의 포장규격 변화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