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진당 7선 조순형 서울 중구 공천

조순형
자유선진당은 11일 4·11 총선 서울 중구 후보로 조순형 의원을 공천했다. 이현청 공천심사위원장은 “공심위가 당 고문을 맡고 있는 조 의원에게 서울 중구 출마를 권고했고 조 의원이 이를 수락했다”고 말했다. 민주당 의원 시절 노무현 대통령에 대해서도 쓴소리를 마다하지 않아 ‘미스터 쓴소리’란 별명이 붙은 조 의원은 현역 최다선인 7선 의원이다. 2007년 대통합민주신당과의 합당 추진에 반대해 민주당을 탈당한 뒤 선진당에 입당해 비례대표로 당선됐다. 조 의원이 선진당의 중구 공천자로 확정됨에 따라 새누리당과 민주통합당이 모두 긴장하는 분위기다. 양당 모두 아직 중구의 후보를 확정하지 못했다.



 공심위는 대전시 유성구에 송석찬, 충남 공주시에 윤완중, 충북 제천-단양에 정연철, 충북 청주시 상당구에 김현문, 충북 청원군에 박현하, 전북 전주시 덕진구에 백병찬, 전북 김제-완주에 박용호 후보를 각각 공천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