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전호흡 혈액순환에 도움…세포에 산소 더 많이 공급

단전(丹田)호흡이 혈액순환을 촉진시켜 몸속 세포에 산소와 영양분을 더 많이 공급하도록 한다는 사실이 규명됐다.



 삼성서울병원 심장혈관센터 홍경표 교수팀은 평균 9.6년간 수련한 단전호흡 전문가 20명(남성 11명, 여성 9명)과 일반인 20명을 비교한 결과, 단전호흡이 피의 흐름에 미치는 긍정적 효과가 확인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대체의학회저널』 최근 호에 실렸다. 연구팀에 따르면 일반인은 일상 호흡(분당 10회)을 할 때 대정맥 지름이 26% 줄어든 반면 단전호흡 전문가는 같은 호흡 때 대정맥 지름이 48% 축소됐다. 또 단전호흡(분당 3회)을 할 때엔 62%나 줄어들었다. 이는 정맥 피를 더 빨리 심장으로 빨아들여 혈액순환 속도가 빨라졌다는 의미다. 혈액순환이 촉진되면 산소와 영양분이 각 세포에 더 많이 전달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