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업 펀더멘털 개선 … 지금이 투자 적기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을 감안할 때 하이일드 채권은 주식을 대체할 만한 훌륭한 투자자산이 될 것입니다. 특히 기업의 펀더멘털(기초체력)이 안정적인 지금이 하이일드 채권에 투자할 적기라고 생각합니다.”



글로벌 전문가 2인이 말하는 ‘하이일드 채권’
살스트롬 JP모건 채권 매니저

 미국 JP모건자산운용 존 살스트롬 하이일드 채권팀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7일 서울 여의도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역사적으로 하이일드 채권은 하락장에서 주식 수익률을 초과하는 성과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1990~93년엔 S&P500 지수보다 37%, 2000~2005년엔 55%를 초과하는 수익률을 올린 것을 예로 들었다.



 살스트롬은 또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주식을 대체하는 다양한 투자 대상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특히 일반 투자등급 채권에 비해 고수익을 올릴 수 있는 하이일드 채권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살스트롬은 “미국 국채 금리와 하이일드 채권 금리 차이인 스프레드가 1월 말 현재 6.8%포인트로 25년 평균치인 5.96%포인트를 웃돌고 있다”며 “미국 경기와 기업의 재무건전성이 개선되고 있는 데다 역사적으로 낮은 부도율을 보이고 있어 앞으로 하이일드 스프레드가 계속 줄어들 것”으로 예상했다. 스프레드가 축소되면 하이일드 채권 투자자는 채권가격 상승분만큼 차익을 기대할 수 있다.



 하이일드(high yield) 채권은 신용등급이 낮은 기업이 발행한 ‘고위험 고수익’ 채권으로 일반 투자적격 등급 채권보다 높은 수준의 이자를 지급한다. S&P 기준 ‘BB’ 이하, 무디스 기준 ‘Ba1’ 이하의 신용등급을 받은 기업 채권이 이에 해당한다. 이번에 JP모건이 내놓은 하이일드 채권 펀드는 상대적으로 만기가 짧은 잔존 만기 1~3년짜리 미 달러화 표시 하이일드 채권(평균 B+ 등급)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하이일드 채권 시장은 미국이 가장 발달돼 있기 때문에 전 세계 하이일드 채권펀드 포트폴리오의 85~90%는 미국 하이일드 채권이 차지하고 있다.



이유정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