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세일, 새누리 전략지역 서초갑 출마

박세일 국민생각 대표가 4·11 총선에서 새누리당이 전략지역으로 분류한 서울 서초갑에 출마하기로 했다. 한 측근은 1일 “박 대표가 현재 자택이 있는 지역구인 서초갑 출마를 결심했다”며 “2일 다른 최고위원들과 동반 출마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근 새누리당은 현역 재선 의원(이혜훈 의원)이 있는 이 지역을 전략지역으로 분류한 상태다. 서울 종로 출마를 검토하던 박 대표로선 새누리당이 이 지역에 정치신인을 공천할 경우 승산이 있다고 판단한 것 아니냐는 게 정치권의 분석이다. 국민생각은 박 대표와 함께 김경재(서울 영등포을), 이신범(서울 용산), 박계동(서울 송파을), 이원복(인천 남동을), 배일도(남양주갑) 전 의원의 공천도 확정했다. 새누리당 관계자는 “같은 보수 성향 정당인 국민생각이 새누리당 현역 의원 지역구만 골라 출마하는 셈이어서 야당 후보만 이롭게 하려 한다”고 우려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