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페라스타’ TOP4는 누구?

케이블채널 tvN의 ‘오페라스타 2012’가 회를 거듭할수록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오페라스타’는 스타가수들이 오페라 아리아 부르기에 도전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영국 지상파 ITV에서 방영된 ‘팝스타 투 오페라스타’의 포맷을 들여왔다. 2일 밤 방송되는 4라운드에서는 김종서·박지윤·손호영·박기영·박지헌이 대결을 펼쳐 최종 TOP4를 결정한다.



 강력한 우승후보는 지난 세 번의 경연을 돌아볼 때 박기영(사진)과 손호영이다. 박기영은 멘토인 소프라노 한경미로부터 “나보다 색깔이 예쁜 고음을 가지고 있다”는 칭찬을 들을 정도로 안정적인 소프라노 창법을 구사한다. 참가자 중 음역대가 가장 넓다는 평가다. 아이돌 이미지가 강했던 손호영은 중저음의 목소리와 화려한 퍼포먼스로 변신에 성공했다. 3라운드에서는 바리톤 노래 중 가장 어렵다는 세비야의 이발사 중 ‘나는 거리의 만물박사’를 완벽하게 소화해 심사위원 전원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박지헌·박지윤·김종서도 반전을 노리고 있다. 가수들의 이색도전은 2일 밤 9시 50분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