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NBA 린 애칭‘린새너티’ 정식 영어 단어 됐다

NBA 스타 제러미 린의 한 대만 팬이 23일 ‘린새너티’라는 린의 별명이 붙은 포스터 앞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로이터=뉴시스]
미국 프로농구(NBA)에서 황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대만계 선수 제러미 린(뉴욕 닉스·23)의 애칭인 ‘린새너티(Linsanity)’가 정식 영어 단어로 등록됐다.



이달 7만5000차례 인용

미국 텍사스 소재 언어조사기관인 글로벌 랭귀지 모니터는 최근 린새너티를 새 영어 단어로 인정했다고 밝혔다. 린새너티는 농구 팬들이 성(姓) 린(Lin)과 ‘미쳤다’라는 뜻의 인새너티(Insanity)를 조합해 만든 별명이다.



 글로벌 랭귀지 모니터는 영어권 온라인과 활자 매체에서 2만5000회 이상 사용된 언어를 신규 단어로 등록하고 있다. 린새너티는 이달 들어 7만5000차례 인용됐다. 온라인 중국어 사전인 중화어문지식고도 린새너티의 중문 표기법을 사전에 등재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민경원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