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공항 반드시 건설 … 박근혜, 추진 재확인

새누리당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이 20일 야권의 유력 대선 후보 중 한 명으로 꼽히는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에 대해 “같이 할 수 있으면 좋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방송기자클럽 토론회에 나와 이같이 안 원장과도 연대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꼭 필요한 인프라라 생각”

 그는 ‘적극적으로 연대를 모색할 수도 있느냐’는 질문이 나오자 웃으면서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아무도 모른다”고 답변했다.



 박 위원장은 또 “ 신공항은 반드시 추진하겠다”며 “신공항은 현 정부에서 폐기한 정책이지만 저는 국가 경쟁력 차원에서 꼭 필요한 인프라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새누리당은 ‘남부권 신공항’을 총선 공약으로 검토했다가 부산·경남 지역과 대구·경북 지역 간 갈등 조짐이 보이자 이를 백지화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