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청주·청원 민간 통합협의회

충북 청주시와 청원군 행정구역 통합을 민간차원에서 추진할 청주시민협의회가 출범했다. 청주지역 시민단체·학계 등 32명으로 구성된 시민협의회는 9일 상당구 내덕동 옛 연초제조창에서 명칭을 ‘청주·청원 통합 시민협의회’로 정하는 등 출범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앞서 청원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청원·청주통합 군민협의회는 2011년 5월 발족했다. 5개 분과(기획행정·농업개발·복지환경·산업경제·지역개발위원회)로 구성된 시민협의회는 청원군민협의회와 함께 통합시청 군 지역 설치와 통합 시·구청 명칭 선정, 2개 구청 군 지역 설치, 통합 합의사항 이행 조례 제정, 시내버스 요금단일화 등의 청원·청주 상생발전을 위한 협의안도 조율하는 역할을 맡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