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하철 7호선, 10월 부평구청역까지 간다

서울과 경기도 부천, 인천 부평을 잇는 지하철 7호선 부천 연장 구간이 오는 10월 정식 개통된다.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장 구간은 7호선 온수역과 부천, 인천지하철 부평구청역 구간(10.2㎞) 사이에 8개 역이 들어선다. 1호선은 온수역, 인천지하철은 부평구청역에서 각각 갈아탈 수 있다. 부천시와 서울·인천시, 서울도시철도공사는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해 3월 초부터 시운전에 들어간다. 또 8, 9월 승객을 태우고 운행하는 영업 시운전을 거쳐 10월 정식 개통할 예정이다. 연장 구간이 개통되면 부천과 서울 강남권이 40분대에 연결된다. 현재 공정률 96%로 지상도로 포장과 대합실 전기설비·마감재 공사가 진행 중이다.



 7호선 연장 공사는 2004년 12월 시작했다. 당초 2010년 하반기에 개통할 계획이었 으나 사업비가 부족해 계획보다 2년 늦어졌다.



부천=유길용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