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수희 “김종인, 야당 최재천 칭찬하다니”

김종인 비대위원(左), 진수희 의원(右)
한나라당 진수희 의원은 17일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이 자신의 지역구(서울 성동갑) 총선 경쟁자인 민주통합당 최재천 전 의원을 공개 지지했다며 비판했다.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다.



진 의원은 “김 비대위원이 지난 10일 최 전 의원의 출판기념회에 참석해 그를 한참 칭찬하고 치켜세웠다”며 “사실상 야당 후보 찬조 연설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같은 자리에 있던 같은 당 정동영 상임고문은 ‘김 비대위원은 다 쓰러져가는 한나라당에 가셨으니 그곳에서 힘 빼지 마시라’고 했고 천정배 의원도 ‘한나라당에서 민주당 집권을 도우시는 것으로 믿고 싶다’고 (당을) 희화화했다”고 말했다. 진 의원은 “공개된 장소에서 이런 식으로 하면 곤란하다. 지도부가 책임 있는 해명을 해달라”고 요구했다.



의총 직후 정몽준 전 대표의 제안으로 진 의원과 김무성 전 원내대표, 정두언 의원 등 10여 명은 마포의 한 음식점에서 ‘번개 만찬’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도 ‘박근혜 비대위’에 대한 쓴소리가 주를 이뤘다고 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