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혈압약 먹는 사람, 칼륨 건강식품 먹었다간

고혈압 치료제를 먹고 있는 사람은 요오드나 칼륨이 들어있는 건강기능식품은 피하는 게 좋다. 둘을 함께 섭취했다가 자칫 무력감이나 마비를 일으키는 고(高)칼륨혈증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약에도 궁합 있죠 … 잘못 고르면 ‘독’

 식품의약품안전청은 17일 설 명절을 앞두고 선물용으로 구입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건강기능식품의 바른 구입법을 소개했다. 이에 따르면 골다공증 치료제를 복용하는 경우엔 마그네슘·칼슘·철을 주성분으로 하는 건강식품은 먹지 말아야 한다. 골다공증약의 약효를 떨어뜨릴 우려가 있다. 당뇨병 치료제는 비타민 B군의 하나인 나이아신과 같이 먹으면 역시 약효가 저하될 수 있다.



 또 와파린 등 혈액응고를 억제하는 약을 복용하는 환자는 비타민 K나 클로렐라(비타민 K 함유)가 든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면 혈액이 잘 묽어지지 않아 자칫 위험한 상황을 맞을 수도 있다.



 식약청의 강백원 영양정책과장은 “선물용으로 건강기능식품을 구입할 때는 상대방이 어떤 약을 복용 중인지 먼저 확인해보는 게 좋다”며 “구입 전에 의사 등 전문가 상담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강 과장은 또 “건강기능식품 구입 전에 식약청이 기능성·안전성을 인정한 제품에만 표시할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 문구와 도안을 확인하라”고 권했다.



 식약청에서 인정한 건강기능식품 관련 정보는 식약청 홈페이지(hfoodi.kfda.go.kr, www.foodnar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