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월 하와이서 'LPGA 롯데 챔피언십' …J골프서 중계

롯데그룹이 올해부터 3년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12 LPGA 롯데 챔피언십’을 개최한다.



롯데그룹은 골프전문채널 J골프와 함께 오는 4월 18일(현지 시간)부터 나흘간 미국 하와이 오하우섬에서 LPGA 투어 챔피언십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롯데그룹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인 롯데마트 여자오픈,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을 주최하고 롯데마트 골프단을 운영하는 등 골프 마케팅에 관심을 가져왔다.



4라운드 스트로크 플레이로 열리는 이 대회 총상금은 170만달러(약 19억6000만원)이며 대한민국 골프채널 J골프는 프리젠팅 스폰서로 참여한다. 롯데 챔피언십에는 총 144명의 골퍼가 출전해 우승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한국 내 중계는 LPGA 투어 주관 방송사인 J골프가 맡는다. 또 미국 골프채널을 통해 전 세계 41개국에도 생중계가 이뤄질 예정이다.



롯데그룹이 LPGA 투어 롯데 챔피언십을 개최하기로 함에 따라 LPGA 투어 내에서 한국 기업이 주최하는 대회는 KIA클래식, 하나은행 챔피언십에 이어 3개로 늘어났다. 롯데그룹이 LPGA투어를 개최함에 따라 불경기에 따른 인기 하락으로 지난 해 23개 대회를 개최하는데 그쳤던 LPGA 투어에도 활력소가 될 전망이다. LPGA 투어 사무국은 조만간 올 시즌 스케줄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해보다 5~7개 늘어난 총 28~30개 내외의 대회가 열릴 것으로 알려졌다.



이지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