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B맥주 값 인상

OB맥주가 11일부터 출고가를 7.48% 인상한다. 카스 병맥주(500ml) 출고가는 1021.8원에서 1098.2원으로 76.4원 오른다. OB골든라거·카프리를 비롯한 그 외 주요 제품 출고가도 모두 인상된다. 맥주 가격이 오른 것은 2009년 10월 이후 2년여 만이다.



OB맥주 관계자는 “주요 원료인 맥아와 보리 가격이 폭등하고 물류비도 올라 두 자릿수 이상의 가격 인상 요인이 생겼다. 하지만 소비자 부담을 감안해 인상폭을 최소화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OB맥주와 함께 맥주 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하이트진로 측은 “가격 인상을 검토한 바 없으며 당분간 올릴 계획도 없다”고 말했다.



장정훈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