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이탈리아 몬티 총리 “월급 안 받겠다”



이탈리아 마리오 몬티 총리(오른쪽)가 4일 예산 삭감 등 300억 유로 규모의 긴축재정안을 발표했다. 회견장에 나온 엘사 포르네로 복지부 장관(왼쪽)은 “국민의 희생이 필요하다”는 말을 하려다 울음을 터뜨렸다. 몬티 총리는 “월급을 받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로마 로이터=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