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나라 주연 중국 드라마

한류스타 장나라(사진)가 주연을 맡은 중국판 ‘아내의 유혹’이 케이블 중화TV에서 방영된다. 21일 밤 9시 첫 방송. 미스터리 스릴러 치정극 ‘장미저택’은 앨프리드 히치콕 감독의 영화 ‘레베카’의 중국 버전이다. 장미가 가득 심어진 신비스런 분위기의 저택을 배경으로 순진한 농촌 처녀의 비극적인 사랑과 복수극이 펼쳐진다. 한 남자의 장난 같은 사랑 때문에 시작된 한 여인의 비극과 부부간의 복수극 등을 담아 장서희 주연의 드라마 ‘아내의 유혹’과도 비교된다.



 그간 밝고 명랑한 모습만을 보여줬던 장나라의 첫 미스터리 스릴러극 도전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장나라는 시골에서 올라온 순진한 여성 ‘호음음’ 역을 맡았다. 호음음은 상하이의 유명인사 백일명의 유혹에 넘어가 사랑에 빠지지만 그에게 배신을 당한 후 180도 다른 여성으로 변해 복수에 나선다. 우영광 등 중국에서 인기가 높은 배우들도 총출동한다. ‘장미저택’은 매주 월~금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임주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