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어의 바다에 빠져 산 한국인

미국인에게 영어를 가르치는 한국인이 있다. 하광호 뉴욕주립대 교수다. 그는 목포 문태고를 나온 ‘토종’ 한국인이다. 영어의 바다의 풍덩 빠져 살았다는 그의 비결을 들었다.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