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럭 행상이 암거래,구멍 뚫린 핵물질 관리

핵무기의 원료로 쓰이는 고농축우라늄이 불법 거래를 통해 테러조직에 노출되고 있다. 테러리스트의 수중에 들어가면 핵 테러 위협은 현실이 된다. ‘핵안보’란 생소한 용어가 최근 주목받는 이유다.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