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정윤, 이랜드 가문 며느리로

배우 최정윤(34·사진)이 이랜드그룹 오너 일가의 패밀리가 된다. 최씨는 다음달 이랜드그룹 박성경(54) 부회장의 장남 윤모씨와 결혼한다. 박 부회장은 창업주의 여동생으로, 그룹의 대외부문을 총괄하고 있다. 이랜드그룹은 14일 “박성경 부회장의 장남과 최정윤씨가 12월 중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라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