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민권익위 부위원장 박재영·최현복

이명박 대통령은 10일 국민권익위 부위원장에 박재영(57) 청와대 행정자치비서관과 최현복(54) 대구흥사단 사무총장을 각각 임명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엔 송기섭(55)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차장을 승진 발령했다. 각각 김대식·백운현 부위원장과 최민호 청장의 후임이다.



행복도시건설청장 송기섭

  박 부위원장은 고충 처리 담당이면서 권익위 사무처장을 겸직하게 된다. 전남 담양 출신으로 광주제일고·서울대 경제학과를 나왔으며 행정고시 25회로 관직에 입문한 뒤 행정자치부 자치제도과장, 전남 행정부지사 등을 지냈다.



 부패 방지를 담당할 최 부위원장은 경북 의성 출신이며 영남대병설공고와 건국대 토목공학과를 졸업했다. 충북 진천 태생인 송 청장은 청주고·서울시립대 토목과를 나왔고 기술고시 14회 출신이다.



고정애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