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양 건설부문 동양엔파트, 서울 중랑구 중화동의 역세권 118가구

서울 중랑구 중화동에 역세권 아파트가 나온다. 동양/건설부문이 중앙선 중랑역세권에 짓는 중랑역 2차 동양엔파트 118가구(전용 84~95㎡형·조감도)다. 지상 20층 2개동으로 이뤄진다. 서울 용산역에서 경기도 양평 용문역으로 이어지는 중앙선 중랑역이 걸어서 2~3분 거리에 있고 지하철 7호선 중화·상봉역도 가깝다. 동부간선도로·북부간선도로·망우로 등 이용이 편하다.



 단지 주변에 수변공원·자전거도로 등이 있는 중랑천이 있다. 봉화산 근린공원, 용마산 폭포공원 등이 있어 녹지가 넉넉한 편이다. 이마트·코스트코 등 대형마트, 동부시장, 중랑구립정보도서관 등을 이용할 수 있다. 교육여건은 좋은 편이다. 중랑초, 상봉초·중, 이대병설미디어고, 원목고, 서울시립대, 한국외대, 한국종합예술대 등이 모여 있다.



 6400여 가구 규모의 중화뉴타운(2016년 완공 예정), 상봉균형발전지구 등 개발호재도 있다. 중랑천 일대가 동북권 르네상스 사업 예정지에 속해 뱃길이 연결되고 관광·레저



·생태공원으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분양가는 3.3㎡당 1200만원 선이며 계약금은 5%다. 중도금 무이자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분양 문의 02-491-0030.



박일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