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마트 세(稅)테크나눔과 절세, 기부의 묘미

부자들의 절세에는 한계가 있다. 세무당국의 그물도 촘촘해졌다. 세금을 피할 수 없다면 차라리 기부를 통해 자신의 꿈을 이루고, 절세도 하는 게 좋은 방법이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