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석해균 선장 국민훈장, 이국종 과장 국민포장



이명박 대통령이 31일 삼호주얼리호 구출 과정에서 공을 세운 석해균 선장(왼쪽)에게 국민훈장 동백장을, 석 선장을 치료한 이국종 아주대병원 외상외과 과장(오른쪽)에게 국민포장을 수여한 뒤 청와대 다과회장으로 함께 걸어가고 있다. 석 선장은 이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퇴원 후 기회가 되면 해군 등에 가서 젊은 군인들에게 정신교육을 하겠다”며 “받은 만큼 남을 위해 봉사하는 삶을 살겠다”고 말했다.



안성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