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충남 서산시장 한나라당 이완섭 “고속도로 연장, 서해 중심으로”

충남 서산시장 재선거에서는 한나라당 이완섭(54·사진) 후보가 당선됐다. 이 당선인은 개표 과정에서 민주당 노상근·자유선진당 박상무 후보와 접전을 벌인 끝에 승리를 따냈다. 그는 당선 후 “지방과 중앙에서 쌓은 풍부한 행정 경험과 인맥을 바탕으로 서산을 서해안의 중심 도시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이 당선인은 선거 과정에서 굵직한 지역 개발공약을 쏟아냈다. 서해안 고속도로를 당진에서 서산 대산읍까지 연장하고 관광체험용 경비행기 운항을 위한 민간 비행장을 건설하는 것이다. 서산 해미 출신인 이 당선인은 공주고를 나와 숭실대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IT정책경영학)를 받았고, 서산시 부시장과 행정안전부 상훈담당관 등을 지냈다. 부인 서귀례씨와 1남2녀를 뒀다.



김방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총선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총선 후보자 검색

결과는 후보자대해부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