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한국 온 미군 신형 장갑차 100대









미군의 신형 브래들리 장갑차 100여 대가 부산항에 도착했다. 미 육군 제19지원사령부는 12일 브래들리 장갑차와 군수 장비 등 1개 여단 규모 물자의 하역 작업을 언론에 공개했다. 신형 브래들리는 평면 액정표시장치와 열영상 장치를 추가로 탑재해 지휘관이 작전 진행상황을 원격으로 보면서 장갑차에 있는 분대장에게 작전 지시를 내릴 수 있다. 길이 6.44m, 폭 3.2m, 높이 2.57m, 무게 22.6t, 최고속도 66㎞/h이다. 분당 200발의 연속 발사가 가능하고 사정거리가 2500m에 달하는 25㎜ 기관포(M242) 1문과 M240 기관총 등의 장비를 갖추고 있다.



부산=송봉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