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빅뱅’ 지드래곤, 대마초 흡연 기소유예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적발된 아이돌그룹 ‘빅뱅’의 지드래곤(본명 권지용·23·사진)을 기소유예 처분했다고 5일 밝혔다. 지드래곤은 지난 7월 검찰의 모발 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타났다. 그는 “지난 5월 중순 일본의 한 클럽에서 일본 사람이 준 담배 한 대를 조금 피웠는데 냄새가 일반 담배와 달라 대마초로 의심이 들었다”고 진술했다고 검찰 관계자가 전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