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U+, 유선상품 고객센터 번호 `101`로 변경

[정현수기자 gustn99@]



LG유플러스는 초고속인터넷, 인터넷전화, 인터넷TV(IPTV) 등 유선상품의 고객센터 대표번호를 기존 1644-7000에서 국번 없이 101번으로 변경한다고 29일 밝혔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유선 서비스 고객 증가에 따라 3자리의 번호로 간소화해 번호 인지도 향상 및 고객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해 고객센터 대표번호를 변경했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101 대표번호의 인지도 확산을 위해 홈페이지 및 고객센터 안내 등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포털 사이트 등에서도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아울러 고객편의를 위해 기존 고객센터 번호인 1644-7000번도 당분간 함께 운영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의 고객센터는 유선상품 고객센터(101번)와 모바일상품 고객센터(휴대폰에서 114 또는 1544-001), 기업상품 고객센터(1544-0001)로 운영된다.






[오늘의 핫이슈] 돈이되는 증권정보, 당신의 투자파트너!

[ 사실앞에 겸손한 정통 뉴스통신 뉴스1 ]



[머니투데이 핫뉴스]

이건희-홍라희 부부 `치밀하게 계산된` 공항패션?


콜센터 3172명 전원이 정규직...코스닥 기업의 `상생`


재계 딸들의 `명품` 유치전, 결승전은 홍콩


왕석현이 벌써 초등학생? `폭풍성장했네`


`심은하 남편` 지상욱, 서울시장 출마






▶ 급등이 임박한 종목 `오늘의 추천주`
▶ 상위 0.1% 주식 투자기법! 오늘은 바로 이 종목이다!
▶ 오늘의 증권정보 `상승포착! 특징주!`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