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00700, 저렴한 표준 요금제 인기 … 제휴 광고로 승부





국제전화서비스



00700은 지정국가요금제 등을 신설해 고객의 요구에 맞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SK텔링크의 국제전화 00700이 국제전화부문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평가에서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SK텔링크의 국제전화 00700은 1998년 론칭하며 경쟁이 치열한 국제전화 시장에서 놀라운 성장을 거듭해 왔다. 국제전화 00700이 ‘휴대폰 대표 국제전화’로 기반을 굳힌 데에 이어 2003년에 SK텔링크가 국제전화부문 기간사업자로 선정되면서 국제전화 00700은 유선시장으로까지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게 됐다.



그 결과 현재는 지속적인 성장으로 유무선을 아우르는 ‘대표 국제전화’ 00700으로서 자리매김했다. 이는 국제전화 00700이 서비스 자체의 변별력이 뚜렷하지 않은 국제전화 시장에서 앞서가는 마케팅활동과 고객만족을 통하여 브랜드 가치를 구축함으로써 타 브랜드와의 차별성을 쌓아 왔기 때문이다.



00700 광고는 00700 광고만의 유머러스함, 세련됨, 상황적인 공감대 형성이라는 Tone & mood를 유지하고, 국제전화 00700의 본원적인 경쟁력인 저렴한 가격과 대표 국제전화로서의 신뢰도라는 메시지를 일관성 있게 전달해왔다.



특히 2010년 하반기부터는 00700의 대표성과 대세감을 전달하기 위해서 ‘국제전화 국민번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SK텔링크는 5개 기간사업자 중 가장 저렴한 표준 요금, 커스터마이즈드(Customized) 요금제 개발을 통해 품질과 가격의 양 측면에서 대표 국제전화로서의 고객 만족을 실현하고 있다.



고객의 사용 패턴에 맞는 요금제를 쉽게 선택할 수 있도록 세이브 요금제, 수퍼세이브 요금제, 지정국가 요금제, 3 플러스 요금제를 개발하고 구성하여 지속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00700 고객은 자신의 통화 패턴에 맞게 보다 저렴한 요금으로 국제전화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00700은 우수한 통화 품질 제공이 고객 만족의 기본임을 주지하고 통화 품질 개선을 위하여 품질 관리시스템을 도입하여 실시간 품질 관리를 시행하고 있다.



이를 위해 불완료호 발생 시 유형별 테스트를 통해 개선을 추진하는 한편 월 1회 200여국을 대상으로 하여 국가별·사업자별 PDD(Post Dialing Delay), 통화 성공률 및 통화 품질 측정, 주요 국가별 필드 테스트를 지속적으로 시행했다.











국제전화 00700은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친근한 광고 모델과 일관성 있는 메시지를 소구하는 광고를 집행하여 왔다.



차범근·김명민씨에 이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인 김혜수와 최민식씨를 광고 모델로 기용하여 많은 사람들이 국제전화 00700을 사용함을 자연스럽고 재미있게 전달하였다. TV, 라디오, 신문 광고 외에도 국제전화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상 접근하기 쉬운 공항, 공항리무진버스, 항공기 내의 광고, 여행사·국제 택배사 등과의 제휴 광고를 통해 저렴한 가격과 신뢰할 만한 대표번호임을 알렸다.



국제전화의 본원적인 경쟁력인 ‘저렴한 가격’과 ‘우수한 통화품질’의 지속적인 개선을 위해 새로운 요금제 상품 개발 및 기존 요금제의 쉽고 직관적인 네이밍 프로젝트를 실시하고 있다.



또 품질 관리 시스템을 도입하여 실시간 품질 관리를 철저히 시행하였다. ‘국제전화 국민번호’ 광고 캠페인을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는 신뢰할 수 있고 친근한 브랜드임을 강조하고 있다.



이 밖에 00700은 고객 만족 제고를 위해 고객과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을 이루고자 CEM (Customer Experience Management)기법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00700 서비스를 이용하는데 있어 각 단계별(정보탐색, 이용 시, 이용 후 등)로 개선사항을 도출하는 한편 고객센터를 통해 접수된 VOC(Voice of Customer)분석을 통해 고객의 불편사항과 개선 요구를 실시간으로 반영하여 관리하고 있다.



이정구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